여러분 안녕!

지난주에 전 태어나서 처음 스톡 촬영이란 걸 해봅니다.

이미지회사에서 가족, 노부부 등의 컨셉을 잡아 사진 촬영을 하고,

이걸 이미지회사에서 각종 기업 판촉물, 광고에 쓰이게 판매하는 상업용 사진을 스톡이미지라고 합니다.

 

 

 

스튜디오의 고장 파주ㅋㅋ에서 진행된 촬영이라

아침부터 열심히 밟아 파주 노이스튜디오에 도착.

 

 

 

 

 

이 날 일일가족으로 분한 우리 셋!

이렇게 큰 아들과 촬영하는 건 처음이라 신기하고 재밌는 경험 ㅋㅋ

 

 

 

 

 

전 전 날 이대 더클래스가서 옷을 빌려다가 놨는데

아침에 늦을까봐 후다닥 나오다가 옷가방을 집에 그대로 두고왔지 뭐에요 흑흑...

그래도 여기 스타일리스트 쌤이 참한 엄마룩으로 입혀주셨습니다 헤헤

 

 

 

 

 

촬영 전에 참조 이미지로 받은 컷들.

엄마랑 아이랑, 혹은 아빠랑 아이랑.

 

 

 

 

 

아침에 아이 등교시키는 모습 참조 컷.

영상 촬영이면 중간에 쉬는 시간이 있는데

스톡 촬영은 주로 세 가족이 쭉 나와서 쉬지않고 촬영 go go!

 

 

 

 

 

3인가족 촬영이다보니 아빠모델, 아이모델

그리고 저까지 옷만 한 가득인 분장실.

 

 

 

 

 

아이 숙제를 봐주는 씬.

조명 맞추고, 스튜디오 바꾸고 매 씬마다 스탭분들 완전 분주하시고.

 

 

 

 

 

이 날 아빠역할 배우 선배님은 아빠와 가정교사역.

뮤지컬배우이자 연기전공자 선배님이라

무슨 포즈를 지어도 완전 프로!

 

 

 

 

 

아빠를 배웅하는 모자 모습.

제가 앞머리를 없애려 기르는 중이라 앞으로 자꾸 내려와서

분장실쌤이 요거 고정시키느라 넘나 고생하심 ㅠㅠ

 

 

 

 

 

점심 먹고 나선 식탁으로 옮겨서 촬영!

아이 학습지에 대해 상담중인 어머니ㅋㅋ

 

 

 

 

 

상담교사랑 아이가 공부할 땐 오렌지쥬스 챙겨주는 센스!

엄청 참한 엄마룩 꽤 잘어울리죠 ㅋㅋ

 

 

 

 

 

방금 촬영한 사진을 확인할 수 있는 노트북이 있어

전 이걸로 모니터링하며 사진 찍어두고!

 

 

 

 

 

절 가짜 엄마라고 부르던 일일 아들래미와 사진도 찍고 ㅋㅋ

저 인형들 넘나 탐내던 아역배우 유홍재! 귀여운것!!!^^

 

 

 

 

 

태블릿보며 같이 공부도 하고!

전 엄마역할이라 아빠보단 아이와 둘이 하는 씬이 훨씬 더 많았다는 ㅋㅋ

 

 

 

 

 

"아들! 이거 뭐야?" 하고

인자하게 미소짓는 어머니 헤헿

 

 

 

 

 

동그라미 가득한 시험지를 받아오니

보조개 작렬하는 현실엄마 등장 ㅋㅋ

 

 

 

 

 

이어서 진행된 베드씬 ㅋㅋㅋ

엄마와 아들의 베드씬은 엄마가 사정없이 아들을 깨우는 거쥬!

 

 

 

 

스탭들이 넘나 비현실적인 엄마라고 했지만 ㅋㅋ

꽤나 어울리는 반항하는 아들과 무지막지하게 깨우는 엄마.

 

 

 

 

 

그 무서운 엄마는 갑자기 돌변하여 따뜻한 눈빛으로

아들을 학교 보내고

 

 

 

 

 

오늘도 시험 백점 받아오라는 눈빛 +_+

이게 판매용 사진이라 인테리어나 배경도 아주 깔끔해야 해서

스탭분들이 엄청 분주하게 종일 치우시더라는!

저희 뒤로 화분과 스탭분 손 ㅋㅋ

 

 

 

 

 

등교옷 의상입은 홍재랑 아빠 배웅!

표정에 장난기가 뚝뚝 떨어지는 홍재 ㅋㅋ

 

 

 

 

 

멀찍이 촬영한 이 날 촬영 현장.

홍재가 저랑 손잡고 아빠 배웅하는 씬.

 

 

 

 

 

이렇게 뒷모습만 나올 땐 어깨 연기를 해야하므로

더 고난도라는 점 ㅋㅋ

 

 

 

 

 

넘나 단란한 가족의 모습!

보기 좋지요?^^

 

 

 

 

 

이건 가정교사와 아들이 공부 잘하고 있는지 감시 모드 ㅋㅋ

레이저 발사하는 엄마!

 

 

 

 

 

키가 너무 큰 아빠는 엄마랑 아들이랑 한 샷에 나오려니

머리가 잘려버리는 아픔이 ㅠㅠ 흑흑 ㅋㅋ

 

 

 

 

 

전 평소라면 절대 안 입을 조신한 엄마패션으로

세상 현모양처 스타일로 촬영하니 새롭기도 하고 재밌기도 하고!

 

 

 

 

이번엔 저만 집에 남고 두 남자를 배웅해봅니다.

진짜 신나던데 실제 아들맘들 이런 기분일까요 ㅋㅋ

 

 

 

 

 

제가 넘나 진심이 담긴 빠이를 하니까

홍재가 저에게 빠이맨이라고 ㅋㅋ

 

 

 

 

아들래미는 누워있으면 되니 가장 좋아한 베드씬!

전 계속 한숨쉬며 ㅋㅋ

 

 

 

 

 

유쾌하고 즐겁게 마무리한 이번 촬영!

어디선가 저희 사진 보시면 기쁘게 제보해주시고 반겨주세요^^

 

 

 

 

 

+

토픽이미지스

http://www.topicimages.com/

(사진 보정을 마친 한 달후부터 여기서 사진이 판매됩니다^^)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