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러분 안녕!

폭염주의보가 내린 8월의 첫날인 오늘과 같은 7월의 어느 날,

전 행사 사회를 보러 부평구 일신동으로 엑셀을 부아아아앙 밟아서

 

 

 

 

 

이렇게 누나 미소를 머금은 이유는

바로 제 동생뻘되는 국군장병들의 독서골든벨을 진행하기 위해섭니다.

 

 

 

 

 

날이면 날마다 하는 행사가 아니니만큼

신경써서 꽃단장을 마치고 출발!

 

 

 

 

 

전 2년 전에도 '책 읽는 부평' 행사를 두 차례 진행한 경험이 있어

독서 골든벨이 처음은 아니었지만,

군장병들이 대상인만큼 저도 해당 도서를 아주 꼼꼼하게 읽었답니다.

 

 

 

 

 

해당 도서는 바로 이 책!

이 책에 나오는 내용만으로 문제를 구성해 국군장병들이 풀게 되지요.

포상으로 휴가를 주기 때문에 경쟁이 어마어마하게 치열하다고.

 

 

 

 

 

날이 너무 더우니 실내에서 진행해야 하므로

군 부대 안에 있는 교회에서 독서골든벨을 진행하기로!

 

 

 

 

 

최후의 3인을 남길 때까지 진행해야 포상휴가를 3인에게 주는데,

이게 변수가 많으니 저렇게 두툼하게 준비하신 문제뭉치 보이시죠 ㅋㅋ

 

 

 

 

 

전 머리털나고 처음 들어가 본 군부대라서 신기하기도 하고 ㅋㅋ

모두가 휴가가 간절한만큼 더 신중하게 문제내야지 하는 책임감 뿜뿜

 

 

 

 

 

한 번의 실수로 떨어진 학생들에게

기횔 주기위해 패자부활전으로 각 부대의 대표님들이 나오셔서 제기차기!

 

 

 

 

 

맨 처음에는 이렇게 O와 X로 나뉘어

5:5로 문제를 맞추다가 나중엔 주관식도 나오는 등 점점 난도 up

 

 

 

 

 

자진해서 장기자랑 나와서 하는 장병들은

패자부활전에서 살아나는 기횔 드렸고요!

 

 

 

 

 

지난 번엔 책 바코드 번호까지 외운 군 장병이 있을 정도였다는데

막판엔 정말 떨어지는 장병이 없을 정도...

 

 

 

 

 

책을 다 읽은 저로써도 헷갈리는 문제들이 한둘이 아니었는데,

정말 열심히 읽었구나라는 생각이 들어서 대단하다 여겨졌습니다.

 

 

 

 

 

결국은 예상한 3명보다 조금 더 많은 군 장병들이

포상휴가를 받아갔다는 훈훈한 이야기^^

더 많은 분들에게 기쁨을 줄 수 있어 저도 기뻤답니다.

 

 

 

 

 

최후의 1인은 정해졌고, 1인이 되기 위한 문제!

이건 다른 문제들처럼 제가 출제하지 않고, 제가 문제를 들고 요기까지 배달을 ㅋㅋ

 

 

 

 

 

주관식 문제였는데 힌트도 필요없다며

바로 문제를 맞춘 최후의 1인 +_+ 축하합니다!^^

모쪼록 다들 군생활 열심히 하고, 내년에 제가 또 갈 수 있다면 다른 분들 만날 수 있길!

 

 

 

 

 

+

부평구립도서관

http://www.bppl.or.kr/mainIndex.do

 

 

 

 

+

아나운서 헤어/메이크업 이대 더클래스

www.instagram.com/theclassmakeup

아나운서 의상

www.instagram.com/theclassstyle

 

 

 

 

 

여러분 안녕

날씨가 아주 좋았던 10월의 어느 토요일

제가 아침부터 용산역에서 KTX에 급히 몸을 실었으니 






바로 담양 죽녹원에서 열리는 '남도 단품요리 경진대회' 사회를 보기 위해서!

근데 문제는 서울-담양이 고속버스가 하루 4대 뿐인데 

시간이 안 맞으므로 패스!






행사 주관하는 대표님께서 서울-광주-담양으로 와야할거래서

급하게 KTX 표를 알아보니 이 지경 이 꼴 ㅠㅠ

입석은 남았는데 전화나 인터넷으로 발권이 안되어서

집에서 가까운 KTX 정차역인 영등포역에 동생을 보내서 입석이라도 겟!






너무나 머나먼 길이지만 담양 죽녹원이 그렇게 좋다는 다녀와 본 분의 증언에

여행가는 기분으로 출발!






매년 열리는 '남도 음식문화 큰잔치'의 부속행사로 진행되는

남도 단품요리 경진대회는 이 날 Food TV에서 통째로 녹화까지 해갔답니다.






용산역에서 KTX타실 분들은 시간 넉넉하게 가시길

요즘 용산역 앞에 무슨 공사를 해서 그 앞에 못 내리고

택시로 한 바퀴 빙 둘러서 내리는 바람에 못 탈까봐 가슴이 조마조마조마






전 두 시간동안 입석으로 갈 자신이 없어서 너무 걱정했는데

열차 타기 바로 전에 누가 특실을 좌르르 취소했는지 자리가 나서

머리터나고 처음으로 KTX 특실 이용!

전 좌석 좁다고 KTX 싫어했는데 특실은 좌석이 훨씬 넓고 편하더군요+_+






광주송정역에 내려서 택시를 잡아타고 

3만5천원! 부르는 기사님께 3만원!으로 네고를 해서 40분만에 담양 죽녹원 도착

메인특설무대에서 곧 이 의자를 다~ 치우고 20개의 조리대를 설치합니다






요리시간 70분과 심사 시간까지 포함해

약 2시간 30분 동안 진행되는 요리대회

먹보 박 아나운서는 벌써부터 맛난 거 먹을 생각에 어깨춤이 들썩






이 날 요리대회에 참가한 팀은 총 20개 팀으로

전부 다 전라남도에서 음식점을 운영하시는 프로님들!

개별여행객이 늘고 있는 현실을 감안해서

1인이서 먹을 수 있는 만원대의 단품요리를 오늘 내 놓는 것이 과제+_+






이후로 저는 큐카드 들고 모든 참가자들 인터뷰하고

심사위원분들 속내 캐보려 질문하고 시식하고 감탄하고 이러길 두 시간여

심사위원들의 치열하고 긴 논의끝에 오늘의 수상자 시상!






전 시식하면서 만원대라고는 믿기지 않는 충실함에 놀랐고

자신있게 요리를 설명하는 참가자들의 전문가 정신에 또 놀랐으며

아무리 생각해도 너무나 우월한 우리나라 남도 음식문화에 감동에 감동을 했습니다






FoodTV에서 영상 받는대로 여기에도 공유할게요

넘나 즐겁고 유쾌한 자리에 초청해주신 분들께 감사드리며^^

내년에도 함께해요 헤헿






+

아나운서 의상/ 헤어/ 메이크업 이대 더클래스

http://blog.naver.com/theclassstyle







+ Recent posts